제목그대로
혹시 부모님께 돈때려박느라
한푼도 못건지고 사는 친구들 있는지 궁금해

(여기는 마음이 여성에 가까운 트랜스젠더와 트랜스젠더 고민인 사람만 글,댓글쓰기 허용된 곳이야.)
어그로, 러버가 쓴 글엔 댓글로 반응한 사람도 공범이야, 병먹금
반응하지 말고 [email protected]로 신고해줘
?
  • ?
    익명_1f1324 2019.02.28 00:40
    쓰니야 집 나와 그냥..
  • ?
    익명_406552 2019.02.28 23:27
    나 없으면 돌봐줄 사람이 없어서 못나와 ㅠㅠ
  • ?
    익명_1f1324 2019.02.28 00:42
    쓰니 트젠이면 돈이 얼마나 필요한데, 쓰니도 일종의 트랜지션 빚이 있는거잖아. 쓰니 수술비 등 트랜지션빚부터 해결하고 부모님돕자..
  • ?
    익명_406552 2019.02.28 23:29
    트랜지션 정말하고싶다. 근데 그냥 밀어붙이기에는 부모님께 피해끼치는게 너무 많아서 고민이야
  • ?
    익명_ab827e 2019.02.28 00:48
    http://tstalk.kr/free/116960

    고용노동부에서 청년구직활동지원금 3월 진행예정이야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청년취업성공패키지 관련 글이야. 직업상담을 통해 흥미 분야 직업 알 수 있고 기술을 배울 수 있어. 모두 국비지원이고 용돈도 받을 수 있어

    앞날 생각해서 글 읽어보자
  • ?
    익명_406552 2019.02.28 23:26
    아쉽게도 나 직장있는데 돈도 계속 벌고 있구.. 하지만 장문의 글로 자세히 알려줘서 정말 고마워^^
  • ?
    익명_ab827e 2019.02.28 23:28
    응응 직장 다니고 있다니! 축하해!
    LH 청년 임대 주택 전세 지원 제도가 있어!
    필요하면 알아봥 ㅎㅎ
  • ?
    익명_406552 2019.02.28 23:32
    고마워 토커야^^
  • ?
    익명_64980c 2019.02.28 01:03
    많이는 안때려박고 몇백 정도만 박았는데.. 그래도 가족끼리 서로 돌아가면서 내고 했지.. 오직 너만 돈을 다 박아야 한다면 그건 좀 많이 힘들겠다
  • ?
    익명_406552 2019.02.28 23:31
    나 많이 힘든길 가고있는거 맞구나.. 주변 가족들이 하나도 돕질않아. 나 혼자만 이렇게 할뿐
  • ?
    익명_f21688 2019.02.28 03:32
    20대내내 공장다니고 과외뛰고 학원강사 뛰고 벼라별 알바 다하면서
    등록금 방세 생활비 빼고도 한 4천쯤 번거같음
    집에 다 때려박았고
    지금도 엄마 월세 내드리는중
    엄마 월세 내드리는 건 안아까운데
    20대때 증발한 돈 4천은 좀 피눈물난다
    후......ㅅㅂ 그돈있었음 지금 그냥 여자였을텐데
  • ?
    익명_ab827e 2019.02.28 03:49
    요즘은 LH 청년 전세 제도가 있어. 25살 시스녀 친한 동생이, 집에서 직장 멀다고 이거 이용하서 혼자 살더라구 ㅎㅎ 한번 알아보는 거 추천해
  • ?
    익명_406552 2019.02.28 23:23
    알려줘서 고마워 한번 알아보도록 할게
  • ?
    익명_406552 2019.02.28 23:33
    너도 그생각하면 맘이 많이 힘들겠다. 고생했어 토커야. 그래도 지금은 상황이 많이 나아졌겠지?
  • ?
    익명_f21688 2019.03.01 00:20
    취직해서 매달 통장에 꼬박꼬박 돈은 들어오니까 알바 전전하던 학생 시절보다야 낫긴 하지
    하지만 돈없는 건 마찬가지야ㅠㅠㅠ
    돈모으는 것도 때가 있는 것 같아
  • ?
    익명_227e89 2019.02.28 23:03
    나 이자포함 한 마이너스 사천 삼천됨 거기에서 내가쓴거없다 왜?
  • ?
    익명_406552 2019.02.28 23:22
    나 글쓴이인데 나랑 거의 비슷하구나 나도 지금 빚만 4천인데.. 더 기가막힌건 4년동안 번 돈이 2억 가까이 되는거지.. 힘내
  • ?
    익명_aecbbf 2019.03.01 02:54
    ㅠㅠㅠㅠ 쓰니도 힘내 ㅠㅠㅠ
    난 그정도는아니고
    3년정도 빚이랑 이자갚는대만 몇천씀 ㅠㅠㅠ 하..스르스할돈인데ㅠㅠㅠㅠ


우리이야기

자유게시판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조회 수
역삽 시디탑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해? [7] 2019.03.01 285
윤곽으로 얼굴90프로 결정하고 [1] 2019.03.01 66
요즘 안면윤곽 엄청 알아보고 다닌다 .. 2019.03.01 36
도저히 못참고살겠어 [9] 2019.02.28 252
얘들아. 니들은 치마입고 계단 오를때 뒤에 가리냐? [10] 2019.02.28 267
너희는 나를 어떻게 생각해? [10] 2019.03.01 153
양악 전후사진들 보면 [3] 2019.03.01 118
동생이 너무 부럽네.. [1] 2019.03.01 119
짧은 치마 입고 가리는게 이중적인 행태이긴함 [3] 2019.03.01 124
잠에들면 행복하던시절로 돌아가있는데 깨면 현실이야 2019.03.01 18
진짜 여자가 될순없다 이런 회의적인 생각에 빠지게 됨 [4] 2019.02.28 167
안드로쿨 밤 10시나 11시에 먹는건 너무 늦을까? [2] 2019.03.01 76
젠더바에서 일하려구하는데 ㅜㅡㅜ [12] 2019.02.10 418
내 와꾸가 여자로 변했어도 스타킹같은건 신기 싫더라 [13] 2019.02.28 367
하루도 안쉬고 일한지 1년이 넘었어 [7] 2019.03.01 152
아아 [26] 2019.03.01 114
얼굴길이 26cm 2019.03.01 72
아.. [1] 2019.03.01 21
여기 혹시 마이너스 수저인 토커 있어? [18] 2019.02.28 154
호르몬하고서 몸의 체질이 바뀐사람 있어욤?? [3] 2019.02.13 161
Board Pagination Prev 1 ... 205 206 207 208 209 210 211 212 213 214 ... 422 Next
/ 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