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화장실 쫓겨난다? 나 패싱되었다
머리길면 첨에 다흠칫 놀라지 거기서
화장하던지 머리 묶고있으면

여자화장실 갔는데 시스녀가 아무말안하고
손씻고 거울보더니 나갔다 나 패싱됬어 이러는
애들 많이 있더라 패싱되서 그럴수도 있지만
시스녀가 위협 느끼고 조용히 빠져나온
반응일수도 있잖아

근데 왜 화장실이 패싯 기준점이되는거야
다른 티지 톡커들한텐 궁금했어

(여기는 마음이 여성에 가까운 트랜스젠더와 트랜스젠더 고민인 사람만 글,댓글쓰기 허용된 곳이야.)
어그로, 러버가 쓴 글엔 댓글로 반응한 사람도 공범이야, 병먹금
반응하지 말고 [email protected]로 신고해줘
?
  • ?
    익명_51944f 2019.02.11 12:31
    요즘은 편의점 객층키도 있더라
  • ?
    익명_f75380 2019.02.11 17:26
    그거 그냥 암거나 누르는거임
  • ?
    익명_5921f1 2019.02.11 12:32
    아마 위법인 공간에서 법적 제지를 받지 않았다는 성취감?? 그런거 아닐까...
    난 안가면 안갔지 여자화장실은 안가서 모르겠다... 법적문제때문에 불안하지않나...
  • ?
    익명_a864a4 2019.02.11 12:34
    그러게 말이야. 편의점 객층으로 패싱 판단하는건 더 말도 안되는 거구. 자꾸 끌고오지마 ㅋ
    편의점 알바들 대부분이 대충 누른다는데 왜 그걸 자꾸 패싱되는데 쓸려고 하니?
  • ?
    익명_399fb9 2019.02.11 12:36
    위험해서 나온다고?? 시스녀로 둘러쌓인 여장실서 남자가 들어가서 태연하게 화장실 거울보고 있으면 참으로 위험해서 시스녀가 다 튀어나오겟다 ㅋㅋㅋㅋㅋ 바로 신고떼리지
  • ?
    글쓴이 2019.02.11 12:51
    요즘 세상이 흉흉하자나 톡커야
    무서운 사람이 바로 옆에잇으면
    머리속이 하애지지 않겟어 그러니
    충격받고 조용히 나오는거지
    비명지르고 소리지르겟엉 ?
    그리고 나와서 신고 하든 갈길가든하겟지
  • ?
    익명_399fb9 2019.02.11 12:55
    여장실은 들어가봤니?? 거기 비상벨있는고 알지? 아니면 거기 적혀있는번호에 문자하나만 보내면 바로 경찰 오는데 시스녀가 눈이 다 삐어서 비명지르거나 소리지르는거밖에 모르겠닝ㅎㅎ
  • ?
    글쓴이 2019.02.11 13:17
    비상벨이 전국에 다있다고 생각하니?
    없는곳도 있어 이상한사람 들어와있으면 폰질하고 문자보내고 거기공간안에서 같이있겟어 일단 상황벗어나려고 하지
  • ?
    익명_399fb9 2019.02.11 13:20
    어휴... 수도권 지하철 백화점엔 다 있단다 ㅋㅋㅋㅋ 대학교도 있는데 많고 그래서 내가 위에 사람많은곳이라 말했자너... 변기칸안에 들어가면 비상벨 말고도 지하철경찰이나 백화점 보안실 직통번호 있는거 알지?? 문자보내면 지하철경찰들 직원들 바로오고 애초에 변기칸 안으로 들어가면 누가 신고했는지도 모루자나... 그럼 그 많은 여자들 다 도망가냐?
  • ?
    익명_e1e26d 2019.02.11 14:23
    이런 논란 그만하고 ㅋㅋㅋ
    제일 확실한 병원 놔두고 대체 뭐하자는건지 모르겠다

    진짜로 패싱되면 병원같은데 가면
    갈때마다 본인확인해 ㅡㅡ
  • ?
    익명_ad249a 2019.02.11 14:56
    그치. 보건소에 보건증 만들러 갈때도 엑스레이 담당이 본인맞냐고 자꾸 확인하면 패싱인거지.
  • ?
    익명_e1e26d 2019.02.11 15:09
    ㄹㅇ 패싱의 종결은 남자분 맞으시죠?
    네 하고 나서
    엑스레이 찍으러 들어가서 저 브래지어했는데요 하고 나와가지고 간호사한테 탈의실 어딨냐고 물어볼때 여자탈의실 알려주는게 끝판왕이지


우리이야기

자유게시판

List of Articles
제목 날짜 조회 수
하리수 세대 언니들과 친분있는 톡커들 있어? [1] 2019.02.11 136
잘때 허리에 쿠션같은거 두고 자는게 좋아? [2] 2019.02.11 159
내가 맨날 사는 로또집에서 로또1등나옴;; [2] 2019.02.11 76
Hrt 시작하고나서 골반뼈가 점점 보인당 [1] 2019.02.11 137
그냥그냥 내 이야기 [1] 2019.02.11 79
잘때 코고는 친구들 있니 [3] 2019.02.11 63
물방울가슴성형했는데 뛸때 안출렁거림 [2] 2019.02.11 253
유연성 제로는 운동도 못하는구나 [7] 2019.02.11 64
진단서는 받았는데... 이제 어떻게 해야되지? [1] 2019.02.11 100
친하게 지내던 남자사람이 [1] 2019.02.11 146
아주 옛날에는 호적 제도가 부실해서 읍면사무소에서 면담만으로 성별정정됨 2019.02.11 118
거울 볼때면 [2] 2019.02.11 50
난 다리 자체가 못생겼어 [2] 2019.02.11 78
치킨박스 들고가다가 벽에붙딪쳐서 가슴 시게 박앗는데 [6] 2019.02.11 171
부산사는 트린인데 살림 가는게 맞는걸까? [4] 2019.02.11 109
저저번주에 살림다녀왔는데 피검사결과 언제알려줘? [6] 2019.02.11 71
다들 어디서 일해 [5] 2019.02.11 111
어쩌다 화장실이 패싱 기준이 된거야? [12] 2019.02.11 233
언니 오빠 왤케 거슬리고 짜증나지 [5] 2019.02.11 121
동네 정신과 찾기 힘드네 [4] 2019.02.11 64
Board Pagination Prev 1 ... 582 583 584 585 586 587 588 589 590 591 ... 723 Next
/ 723